image
"세월호 현장 발견 유골, 미수습자 아닌 동물뼈" 해수부 "국과수 연구원 검증 결과 확인"…선체 인양 작업 재개될듯

세월호 인양 현장에서 발견된 유골은 사람이 아닌 동물의 뼛조각으로 확인됐다. 해양수산부는 28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세월호 미수습자로 추정되는 유골을 검증한 결과, 동물뼈 7점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국과수는 발견된 뼛조각을 강원도 원주에 있는 본원으로 보내 DNA 채취와 유전자 검사 등 정밀 감식을 벌일 예정이다. 이 과정에 1~2주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해수부 관계자는 "유골이 어디서 흘러나왔는지는 아직 알 수 없다"며 "오전 10시 브리핑을 열어 국과수 연구원들이 어떤 절차로 확인했는 지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과수 6명이 육안 검사를 해보니, 모두 동물뼈"라며 "보다 정확한 것은 본원에 가서 최종적인 DNA 조사를 통해 밝혀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25분께 미수습자로 추정되는 유골이 세월호가 실려있는 반잠수식 선박 갑판 위에서 발견됐다. 발견된 유골은 총 7개로, 크기는 약 4~18㎝이다. 신발 등 유류품과 함께 발견됐다. 해수부는 세월호 좌현 선수 쪽 창문을 통해 유해가 나온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해수부는 갑판에서 유골이 발견됨에 따라 해경 및 보건복지부, 국과수 등 관계기관에게 관련사항을 긴급 전파한 뒤 신원확인과 유전자 분석 등 담당인력을 급파했다. 미수습자 가족들도 이날 오후 7시10분께 전남 진도군 서망함에서 해경 경비함정을 타고 반잠수식 선박에 도착, 현장을 확인했다. 현재 반잠수식 선박에는 1.1m 높이 난간에 1㎝ 간격의 유실방지망과 유류 흡착포를 설치돼 있다. 세월호 침몰 미수습자는 안산 단원고 학생 조은화 양(2-1반), 허다윤 양(2-2반), 남현철 군(2-6반), 박영인 군(2-6반), 고창석 선생님, 양승진 선생님과 일반인 권재근 씨, 권혁규 군, 이영숙 씨 등이다. dazzling@newsis.com

오늘의 TOP기사 전체보기

뉴시스코스콤

빅데이터 MSI (시장심리지수)
오늘의 MSI 톱5
03-28 16시 기준
  • 7SK
    보결
  • 7신세계
    상승1
  • 7현대중공업
    보결
  • 7현대미포조선
    보결
  • 7현대백화점
    보결
오늘의 MSI 워스트5
03-28 16시 기준
  • 1오리온
    보결
  • 1호텔신라
    보결
  • 1화신
    보결
  • 1현대상선
    하락1
  • 1현대제철
    보결
MSI 최다검색어  
03-28 08시 기준
  • 1SK텔레콤
    8438
  • 2시장
    6281
  • 3실적
    5054
  • 4갤럭시
    4775
  • 5미국
    4643
  • 7매우좋음
  • 6좋음
  • 5약간좋음
  • 4보통
  • 3약간나쁨
  • 2나쁨
  • 1매우나쁨

많이 본 뉴스

피플

"셰어하우스,
 수익률보다 소통 집중해야"

실시간 주요지수

KOSPI 2163.31   7.65  
KOSDAQ 612.28   5.21  
KOSPI200 281.25   0.89  
국고채(5년) 1.849   0.006  
CD(91일) 1.470   0.000  
달러-원 1113.00   0.20  
엔-원 1005.69   10.70  
유로-원 1208.27   13.46  
정보제공 코스콤

날씨와 생활

29일 전국 흐림…중·남부지방 오전까지 '비'
상단으로